편집 : 2020-05-30 | 10:41 오전

인제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 ..

     
     
       
   
 
 종합      정치.행정      경제      사회      교육.문화      오피니언      사설      발행인칼럼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정치.행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최상기군수, 흙탕물 피해 해결 위해..‘두 팔 걷어’

‘2019 춘천국제물포럼’에서 피해 대책마련 요구

2019년 09월 21일(토) 00:04 [인제신문]

 

ⓒ 인제신문


인제군이 30여년간 이어온 흙탕물 피해와 관련해 근본적인 해결을 위해 두 팔을 걷고 나섰다.
최상기 인제군수는 19일 춘천베어스타운에서 바람직한 유역 물관리 방안을 주제로 열리는 ‘2019 춘천국제물포럼’에 토론자로 참석해, 매년 양구와 홍천에서 유입되어 인북천과 내린천으로 내려오는 흙탕물의 피해를 공론화하고 환경부에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특히 최 군수는 이번 춘천국제물포럼에 자발적인 토론자로 자처하며 흙탕물로 인한 지역 주민들의 피해 가중화에 대한 피해구제와 적극적해결을 위한 의지를 보였다.
그간 비점오염원관리 지역 내 비점오염저감시설 현황을 살펴보면 2001년부터 2018년까지 약 20여년 간 소양호 상류 양구군 만대지구, 홍천군 자운지구, 인제군 가아지구에 투자된 비점오염 저감시설의 설치비는 약 1,000억원에 달하고 있으나, 지역주민이 체감하는 가시적이 효과는 미비하며 흙탕물 유입으로 인해 인제군의 피해는 지속되고 있다.
최 군수는 이날 포럼에서 “인북천 흙탕물로 인해 서화면, 북면, 인제읍 5,700여 가구 약 1만 2,000여명이 수질과 수생태계 파괴로 인한 막대한 피해를 입고 있다.”며 “상류에 위치한 양구와 홍천지역 주민의 생산위주의 경작과 문제의식 결여에 따른 지속된 흙탕물 발생으로 우리군은 어류가 감소하고 서식지가 사라지는 등 수생태계 건강성이 악화되어 위기에 처해있는 상황이다.”고 말했다.
이어 최 군수는 “경사진 농경지의 계단식 변화로 흙탕물이 감소된 유사사례와 같이 흙탕물 발생저감 및 피해해소를 위한 구체적이고 현실적인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군은 현재 흙탕물 피해의 정량화를 위한 연구용역을 진행 중이며, 내년 3월 말 용역 결과를 토대로 피해액 산정을 구체화하고 인근 지자체와 환경부 등에 적극적인 대책을 요구해 나갈 방침이다.
김좌훈 기기자

인제신문 기자  injenews@hanmail.net
“새감각 바른언론”
- Copyrights ⓒ인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인제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인제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인제군, 북면 원통교 4차선 확장공..

‘물 반 고기 반 프로젝트’본격 시..

인제署, 표창장 수여식

인제스피디움, 사회복지법인 애향원..

인제군・유관기관‘농촌일손..

인제군,‘공공체육시설, 문화시설’..

인제군, 마케팅센터 제품품평회 참..

인제군 생태계교란식물 제거사업 추..

인제군, 올해부터‘지역 혁신리더 ..

‘흑백사진예술의 대가’선보여

광고문의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제호: 인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120-03-32374 / 주소: 강원도 인제군 남면 부평리 337-3번지 / 발행,편집인 : 인제신문 김좌훈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상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좌훈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00104 / mail: injenews@hanmail.net
Tel: 033-461-1588 / Fax : 033-463-1577 / 등록일 : 2012년 3월 12일
Copyright ⓒ 인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