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01-15 | 11:08 오후

특수상황지역 개발사업 유..

     
     
       
   
 
 종합      정치.행정      경제      사회      교육.문화      오피니언      사설      발행인칼럼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인제군,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선택과 집중

북면 원통지역 선별진료소 설치 5천여명 전 방위 검체 채취

2020년 11월 17일(화) 22:02 [인제신문]

 

ⓒ 인제신문


지난 11일 인제 원통발 코로나 19 바이러스 확산이 끝나지 않고 있는 가운데 인제군은 북면 원통5리 공영주차장에 이동선별 진료소를 설치하고 지난 16일부터 이틀 동안 검사에 들어가는 등 지역 내 확산 선제적 종식에 총력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인제군은 이날 원통1리부터 4리 주민에 대한 검체 채취를 마치고 17일은 원통 5리부터 9리 주민에 대한 검사를 진행하는 등 주민 5천8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 19 바이러스 확산 예방을 위한 군민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이와 같은 저인망식 선별검사는 원통지역이 인제군내 최대 상권을 형성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내설악 관문이라는 지역특성상 자칫 확산세가 지역에 국한되지 않고 전국적으로 이어지는 등 폭발적인 확산도 우려된다는 점에서 불가피하게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특히 지난 12일 인제 6번 확진자로 원통지역 최초 감염사례가 보고되고 난 후 지난 15일 31번 확진자까지 분포를 보면 주소지가 원통인 확진자가 21명이고 인제읍 지역인 경우가 5명이지만 확진자 26명 모두 직장 등 주요 생활권이 원통지역 집중돼 있다.
또한 확진자가 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진행한 접촉자 선별검사 대상 시설 5곳 모두 원통지역에 분포돼 있어 원통지역 이동선별검사 실시에 대한 당위성이 힘이 실리고 있다.
사정이 이렇다 보니 지역 내 주민의 2차, 3차 등 N차 감염에 따른 지역주민의 불안감을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에 대한 안정이 필요하고 원통지역에서 다른 읍면으로 확산되는 것을 사전에 차단하는 불가피한 조치라는 점이 인제군의 배경 설명이다.
인제군은 17일 검체 채취가 끝나면 늦어도 18일 밤까지는 그 검사결과를 받아 볼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는 가운데 그 결과에 따라 인제지역 코로나 19 바이러스 확산 종식의 향방을 가늠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한편 코로나 19 바이러스 인제군 지역 확진자는 지난 3월24일 1번 확진사례가 보고돼 완치된 후 지난 11월11일 상남지역에서 2번~5번 확진자가 발생 했으나 251건의 전수조사를 통해 확산을 저지했다.
또한 지난 12일 원통발 확진사태는 지난 13일 9명으로 정점을 찍은 후 감소세로 돌아서 15일 밤에 통보된 검사결과는 모두 음성 판정으로 받아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인제군재난안전대책본부는 “관내 군부대는 물론 인제군 새마을회, 자율방범대, 의용소방대 등 지역 사회단체도 참여해 민관군이 나서 총력 방역태세를 구축하고 있다”며 “원통지역 선별진료소 검사결과를 토대로 2차, 3차 방역망을 구축하고 선제적 대응으로 완전 종식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좌훈 기자

인제신문 기자  injenews@hanmail.net
“새감각 바른언론”
- Copyrights ⓒ인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인제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인제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인제署, 승진 임용식 개최

인제군, 올해 장학금 확대 지원한다..

인제농협 불우이웃돕기 성금 기탁

703특공연대 불우이웃돕기 성금 기..

북면 남녀자율방범대, 사랑의 연탄..

본지(本紙) 제정 제1회「인제군문화..

인제군자원봉사센터, 저소득 가정 '..

인제군, 강원도내 선도 미래형 교육..

북면주민자치위원회, 이웃사랑 난방..

‘김광철 인제부군수’지역 후배들..

광고문의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제호: 인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120-03-32374 / 주소: 강원도 인제군 남면 부평리 337-3번지 / 발행,편집인 : 인제신문 김좌훈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상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좌훈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00104 / mail: injenews@hanmail.net
Tel: 033-461-1588 / Fax : 033-463-1577 / 등록일 : 2012년 3월 12일
Copyright ⓒ 인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