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09-21 | 12:04 오전

최상기군수, 흙탕물 피해 ..

     
     
       
   
 
 종합      정치.행정      경제      사회      교육.문화      오피니언      사설      발행인칼럼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오피니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수사는 경찰, 기소는 검찰, 재판은 법원, 혜택은 국민에게!

<기 고>

2019년 09월 05일(목) 22:06 [인제신문]

 

↑↑ 인제경찰서 수사과 지능범죄수사팀
김누리 경장

ⓒ 인제신문


우리나라 대표적인 수사기관으로 경찰과 검찰이 있다.
현재 경찰은 수사를 개시한 뒤 모든 수사에 관해서 검사의 지휘를 받도록 규정되어 있고, 검사는 수사의 주재자이며 공익의 대표자로 범죄수사, 공소제기, 재판 집행의 모든 단계를 지휘·감독하고 있다.

수사구조개혁, 왜 필요할까?

검찰은 본래 공소제기 및 유지 기관이다. 수사와 기소의 분리, 형사사법 권한의 분산을 통해 경찰과 검찰이 각자 고유의 역할에 충실하도록 함으로써 서로 견제와 균형을 이루게 되어 비대해진 검찰권 남용의 차단은 물론, 불필요한 중복 수사, 피해자의 기본권 침해 등 2차, 3차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경찰 수사의 책임성·전문성의 향상, 검사의 객관성·공정성이 높아져 국민의 인권이 보호되고, 이를 통해 형사사법 정의의 실현은 물론 그 혜택은 오롯이 국민에게 돌아가게 된다.

수사구조개혁은 사법기관 간의 권한 분배의 문제가 아니다. 상호 견제와 균형을 통해 국민의 인권 보호를 위한 것이다. “경찰은 수사, 검찰은 기소, 재판은 법원”이라는 견제와 균형을 바탕으로 하루빨리 수사구조개혁이 되어 정당하고 질 좋은 치안행정이 국민에게 제공되기를 기원해 본다.

인제신문 기자  injenews@hanmail.net
“새감각 바른언론”
- Copyrights ⓒ인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인제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인제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나눠요 이웃사랑, 함께해요 한가..

인제국유림관리소 송이·능이 양여 ..

119억여원 출산‧양육 지원, 7..

“행복을 부르는 기부 천사의 날개 ..

사회복지시설 4개소, 저소득 가구, ..

인제군사회복지관,‘한가위 한 식구..

인제 남면서,‘제30회 추석맞이 면..

‘북면 원통교 4차선 확장’교통 불..

인제에서, 풍성한 한가위 즐기세요!

인제署 신임경찰관 환영식 개최

광고문의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제호: 인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120-03-32374 / 주소: 강원도 인제군 남면 부평리 337-3번지 / 발행,편집인 : 인제신문 김좌훈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상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좌훈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00104 / mail: injenews@hanmail.net
Tel: 033-461-1588 / Fax : 033-463-1577 / 등록일 : 2012년 3월 12일
Copyright ⓒ 인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